;

삼성물산, 1,890억원 규모 부산 명륜2재건축 수주

부동산 입력 2021-06-28 10:14 지혜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부산 명륜2재건축 사업 조감도. [사진=삼성물산]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이 부산 동래구 명륜2 재건축 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28일 삼성물산에 따르면 삼성물산은 지난 27일 열린 명륜2재건축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

 

명륜2재건축은 부산광역시 동래구 명륜동 702-47번지 일대에 지하 3~지상 28층 규모 아파트 6개동, 501가구 규모의 아파트 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공사비는 약 1,890억원이다.

 

명륜2재건축은 부산도시철도1호선 명륜역 초역세권에 자리하며 롯데백화점 및 롯데마트, 영화관, 온천천 등과도 가깝다. 삼성물산은 스카이 라운지 등 커뮤니티 특화, 독창적인 외관 디자인, 인테리어 고급화, 조경 특화 등 차별화된 상품 제안을 통해 조합원들의 지지를 받았다.

 

삼성물산은 래미안 마크 더 스위트(Mark the Suite)’를 명륜2재건축의 새로운 단지명으로 제안했다. 귀족, 명문가를 뜻하는 마크(Mark)와 호텔의 최고급 공간을 의미하는 스위트(Suite)의 합성어로, 재건축을 통해 호텔같은 고품격 주거문화공간을 제공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삼성물산 관계자는 래미안만의 차별화된 상품과 브랜드 파워를 바탕으로 명륜2재건축사업 최고의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heyjin@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간 TOP뉴스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