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자영업자 은행 대출, 코로나 이후 67조원↑

금융 입력 2021-07-21 14:58 윤다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자영업자의 은행 대출이 코로나19 사태를 겪은 지난 1년 6개월 새 67조원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직전 동기(36조 4,000억원)보다 83.3% 많은 것으로, 영업 부진에 따른 대출 의존도가 커졌다는 의미입니다.

 

자영업자의 은행 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 386조원이였고, 지난 5월 말 402조2,000억원으로 400조원을 처음 넘어섰습니다. 한국은행이 예고한대로 올 하반기에 기준금리를 인상하면 대출 금리도 뒤따라 올라 소상공인들의 빚 부담이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yunda@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