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국씨티은행, 부산국제금융센터에 사무소 개설

금융 입력 2021-07-30 15:59 윤다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유명순(왼쪽 네 번째) 한국씨티은행장과 이명호(〃다섯번째) 한국예탁결제원 사장 등 관계자들이 30일 부산국제금융센터의 한국씨티은행 사무소에서 개설 기념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한국씨티은행]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한국씨티은행은 30일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 새로운 사무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은행은 부산국제금융센터 사무소에 글로벌 커스터디 서비스 지원 인력을 배치, 한국예탁결제원에게 보다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외화증권 예탁결제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앞서 부산광역시는 지난해 12월 부산국제금융센터에 글로벌 입주 기관으로 한국씨티은행을 최종 선정한 바 있다.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은 "부산광역시가 글로벌 금융 중심지로 발전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씨티의 중요한 고객인 한국예탁결제원에게 지속적이고 효율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yunda@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