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복청-LH,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세미나 개최…“도시개발 노하우 전수”

부동산 입력 2021-10-01 08:45 정창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경남 진주에 있는 한국토지주택공사 전경. [사진=LH]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30-인니 수도이전 협력 네트워크 도시·주택 세미나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 측에서는 행복청과 LH, 인도네시아 측에서는 국회 국민평의회 의장, 국가개발기획부 담당 차관 등 정부부처 관계자와 인니부동산협회 관계자 등이 참여했다.

 

지난 6월 행복청, LH 등 한국 33개 기관·기업이 참여한 인니 수도이전협력 팀 코리아는 인도네시아 국회·정부·지자체 등과 함께 수도이전 협력 네트워크(IUI)’를 구성했고, 이번 세미나는 수도 이전 사업을 위한 도시·주택 개발 모델 마련을 위해 개최했다.

 

IUI 의장을 맡고 있는 인도네시아 국회 국민평의회 밤방 수사트요(Bambang Soesatyo)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한국의 지원을 요청하며, “한국 행정중심복합도시 개발 모델 등 지속가능한 도시·주택개발 모델이 인도네시아 수도이전 사업에 접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정부의 수도 이전 사업 총괄 부처인 국가개발기획부의 루디 프라위라디나타(Rudy Prawiradinata) 지역개발차관은 코로나19 상황에도 수도 이전사업 준비는 진행 중으로 수도 이전 법안이 마련되는 대로 본격적으로 사업 착수할 것이라고 밝혔다.

 

수도 이전 사업의 투자유치를 지원하는 인도네시아 부동산협회(REI)의 러스민 라윈(Rusmin Lawin) 투자담당 회장은 자카르타 수도권의 민간 주도 신도시 개발 사업 사례를 소개하며, “수도 이전 사업의 성공을 위해 민관협력 도시개발 모델이 필요하다며 한국 기업의 참여를 강조했다.

 

한국 측에서는 LH 신도시 개발 사업모델을 소개하고, 지속가능한 도시 개발, 효율적인 사업관리가 가능한 공공 사업시행자 모델 적용을 제안하는 한편, K-City Network 사업의 개요와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행복청은 향후 에너지, 철도 등 분야별 세미나도 개최해 교류협력 사업을 지속 발굴하는 등 양국간 협력관계를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