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페이, 희망 공모가 상단 9만원 확정

증권 입력 2021-10-22 17:33 수정 2021-10-22 17:34 김혜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카카오페이 공모가를  9만원으로 확정했다. 

카카오페이는 지난 20~21 기관 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희망 공모가 밴드 상단인 9만원으로 공모가를 최종 확정했다고 22 밝혔다.

 

카카오페이의 기관 수요예측에는  1,545 기관이 참여해 1,714 1 경쟁률을 기록했다이중 99.99% 희망 공모가 상단인 9만 이상의 가격으로 신청했다기관 공모참여금액은  1,518조원을 기록했다. 

 

특히 이번 수요예측에서는 대부분의 참여 기관이 상장  최단 1개월에서 최장 6개월간 주식을 팔지 않겠다는 의무보유확약을 제시했다. 기관의 의무보유확약 비율은 70.4%, 2014 이후 IPO 통해 1  이상 공모한 기업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카카오페이는 오는 25~26 전체 물량의 25% 4,250,000주를 대상으로 일반 투자자 청약을 실시한다. 이후 11 3 상장 예정이다.  대표 주관사는 삼성증권, JP모간증권골드만삭스증권이며대신증권이 공동 주관사를 맡고한국투자증권과 신한금융투자도 인수회사로 참여한다.

한편, 카카오페이는 일반 
청약자 대상 물량 100% 균등 배정을 실시한다./hyk@sea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