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위지윅스튜디오, 셀바스AI와 메타버스 MOU 체결

증권 입력 2021-12-10 16:16 수정 2021-12-13 09:38 배요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위지윅스튜디오(이하 위지윅)10일 인공지능(AI) 전문기업 셀바스AI와 메타버스(Metaverse) 사업 시너지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위지윅과 MOU를 체결한 셀바스AI2009년 국내 최초로 AI 사업분야에서 코스닥 상장에 성공한 기업이다. 셀바스AI22년간 HCI(Human Computer Interaction) 연구·개발을 진행했으며 관련 업력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국내 최고의 음성인식률과 음성합성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셀바스AI 음성인식(STT) 솔루션은 언택트 스토어, 금융권 컨택센터, 상담 및 조사가 필요한 공공, 의료 분야를 넘어 게임,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분야로 적용되고 있으며, 최근 메타버스 신사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메타버스 관련 시장에서 신규 사업 모델을 적극 발굴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인공지능 기반 딥러닝 기술, 음성인식(STT) 기술, 음성합성(TTS) 기술, 리얼타임 인터랙션 디지털 휴먼기술 등 셀바스AI의 다양한 AI 기반 첨단 응용 기술을 위지윅의 메타버스 콘텐츠와 영화, 드라마,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에 적용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박관우 위지윅스튜디오 공동대표는 셀바스AI의 음성인식(STT) 기술은 메타버스의 다양한 분야와 접목이 가능하다핵심 기술을 갖춘 기업들간 연대가 있어야만 시장에서 기대하는 수준의 완성된 메타버스 세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윤승현 셀바스AI 부사장은 "위지윅스튜디오가 보유한 영상, 게임, XR기반 실감형 콘텐츠는 물론 AI 기술 구현이 필요한 디지털 휴먼, 버추얼 인플루언서 등 다양한 분야에도 셀바스AI의 기술이 적용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위지윅은 올 한 해 종합 미디어 제작 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해 공격적인 기업인수와 투자유치를 진행한 바 있다.

 

회사 측은 내년 모회사 컴투스와 블록체인 메타노믹스(메타버스와 토큰경제의 결합) 플랫폼인 컴투버스(Com2Verse)’의 출범을 준비 중에 있다면서 자체 밸류체인 내 다양한 형태의 영상 콘텐츠 기반 트랜스미디어 사업과 디지털 커머스 등 신규사업을 본격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