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질자원연-환동해산업연-울진군, '환동해 마린펠로이드 활용 바이오산업 플랫폼 구축' 업무협약 체결

전국 입력 2022-03-03 19:09 강원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울진 후포분지 마린펠로이드 활용한 뷰티·테라피 상용화 기술개발

3일, 울진 환동해산업연구원에서 열린 환동해 마린펠로이드 바이오산업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 강일모 센터장과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지질자원연구원]

[=강원순 기자]최근 천연원료 화장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마린펠로이드를 활용한 뷰티·테라피 산업이 각광 받고 있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하 IGAM)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는 3일, 경북 울진의 환동해산업연구원에서 ‘환동해 마린펠로이드 바이오산업 플랫폼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 울진군, 환동해산업연구원이 ‘환동해 마린펠로이드 바이오산업 육성 및 행정․재정적 지원 상호 협력체계의 구축’을 통한 관련 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자 추진됐다.


경북 울진 앞바다 후포분지에는 양질의 마린펠로이드가 많이 매장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후포분지는 동쪽에 위치한 후포퇴가 퇴적물의 이동을 막고 있어 마린펠로이드 생성을 위한 최적의 환경을 갖추고 있다. 앞으로 마린펠로이드를 활용한 뷰티/테라피 원료 상용화 기술개발을 통한 신규 가치 창출이 기대된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포항지질자원실증연구센터 지질신소재연구실은 국민이 안전하게 먹고 바를 수 있는 메디컬 점토 플랫폼 기술을 바탕으로 2020년부터 환동해 마린펠로이드 사업화 기술개발에 착수했다. 

특히 잘 알려지지 않은 마린펠로이드의 잠재력과 연구 가치를 높게 평가해 후포분지 마린펠로이드 자원 조사/탐사를 시작했다. 최근에는 뷰티/테라피용 원료로 개발을 목표로 법적 기준에 맞춘 정제공정 개발 및 기능성 발굴 등 기초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이평구 원장은 “이번 협약은 새로운 점토광물로 떠오르고 있는 동해 마린펠로이드 연구의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말하며, “KIGAM의 기능성 점토광물 바이오산업 연구개발 노하우를 바탕으로 새로운 점토광물의 가치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을 포함한 3개 기관은 앞으로 환동해 마린펠로이드를 활용한 바이오산업 육성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후포분지 조사·평가, 마린펠로이드 상용화·산업화 연구개발, 바이오산업 플랫폼 구축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k10@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강원순 기자 보도본부

k10@sead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