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모빌리티, 글로벌 진출…“한국판 우버로”

산업·IT 입력 2022-04-07 20:10 수정 2022-04-07 20:12 장민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카카오모빌리티가 글로벌 진출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전 세계에서 카카오T 앱으로 현지 이동 서비스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전략인데요. 장민선 기자입니다.


[기자]

카카오모빌리티가 오늘(7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글로벌 시장 진출을 선언했습니다.

오는 5월부터 ‘국제선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 추진으로 국가 간 이동 수요의 회복이 기대되면서 글로벌 시장으로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싱크] 카카오모빌리티 관계자

“미래 모빌리티에 대한 투자를 지속해서 글로벌 대표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해외 진출을 가속화해 나가겠습니다.”


카카오T 앱을 통해 하늘 길의 인바운드(국내 입국자)와 아웃바운드(외국 출국자) 수요 모두를 아우르겠다는 목표입니다. 이를 위해 해외 여행객들이 전 세계 120개 이상의 국가에서 현지 이동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습니다.


현재 일본과 베트남 등 일부 국가에서만 진행해왔던 해외 로밍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카카오T 앱으로 전 세계 어디서든 해당 국가의 모빌리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입니다.


이 외에도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할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해외 시장 투자도 적극적으로 단행하는 한편, 직접 진출을 통해 전 세계 각 지역에 카카오모빌리티만의 글로벌 포스트를 구축해 나가겠다는 목표입니다.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대표는 “단순히 택시를 매칭하는 수준을 넘어 맵·라우팅·택시 및 물류 등 전 영역에서의 다양한 기술들을 현지의 니즈에 맞춰 선보이겠다”며 “모빌리티의 영역으로 확대해 시장에서의 기회를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카카오모빌리티는 카카오 공동체 차원에서 추진하는 상생기금 500억원을 공급자-업계-이용자 모두가 ‘윈윈' 할 수 있는 지속 가능한 동반성장 방안을 만드는 데 활용할 계획입니다.


서울경제TV 장민선입니다. / jjang@sedaily.com


[영상편집 이한얼]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장민선 기자 경제산업부

jja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간 TOP뉴스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