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이치피오-비오팜, 생산관리 손의락 부사장 영입

증권 입력 2022-04-11 08:40 수정 2022-04-11 16:06 김혜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건강기능식품 기업 에이치피오는 건강기능식품 연구개발 및 생산 전문 자회사 ‘비오팜’이 신규 생산관리 책임자로 손의락 본부장을 영입했다고 11일 밝혔다.

 

2002년 설립된 비오팜은 지난해 380억원의 매출을 달성한 건강기능 식품 OEM(주문자상표부착생산), ODM(제조자개발생산) 전문 기업이다. 비오팜은 이번 인사를 통해 생산관리 체계의 효율화와 기업의 성장을 가속화할 방침이다.

 

손의락 부사장은 ‘애경산업’에서 경력을 시작해 ‘아모레퍼시픽’, ‘코스맥스’, ‘코스맥스바이오’, ‘쓰리애플즈코스메틱’, ‘아이랩스 차이나(Ilabs China)’ 등 30년 이상 국내외 여러 대기업에서 활동한 바 있다.

 

특히, ‘코스맥스’에서 15년간 근무하며 국내를 비롯, 중국과 동남아시아 현지에서 공장 운영과 생산을 총괄했다. 2007년에는 일진제약(현, 코스맥스바이오)을 인수해 공장 안정화와 영업 전략을 통해 2년 만에 흑자로 전환시킨 성공 경험이 있다.

 

비오팜 관계자는 “30년 넘게 생산시설 총괄관리 경험을 가진 손 부사장 선임으로 고객사의 수요를 빠르고 안정적이게 대응해 매출성장 가속화와 영업이익 극대화를 시현할 계획”이라며 “손 부사장은 글로벌 경험도 다수 보유한 만큼 추후 비오팜의 해외 사업 확장에도 시너지가 기대된다”고 말했다./hyk@sea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