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두빛나래소프트, IBK투자증권 IPO 주관사 선정…코스닥 상장 시동

증권 입력 2022-04-11 09:16 배요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두빛나래소프트는 11일 내년 상반기 코스닥 상장을 목표로 IBK투자증권과 대표 주관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회사 측은 4 산업혁명코로나19 사태 등으로 디지털 간편결제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만큼세계 주요국에서 입증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결제 시장 공략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지난 2014 설립된 두빛나래소프트는 QR 기술 기반 결제 플랫폼 분야 선도 기업이다주력 기술인 ‘인덱스 QR 솔루션’과 ‘복합형 QR 솔루션’ 기술을 바탕으로 △실물  가상자산 △국내외 이커머스 △여행객 현지 결제 솔루션을 제공한다최근에는 MPM, CPM, NFC, 블루투스 기반 QR코드 결제단말기 개발을 완료해 QR결제 규격 통합 기반을 마련했다.

 

회사 측은 결제 시장 패러다임이 급속히 변화하고 있는 만큼최근 다양한 기업들 사이에서 두빛나래소프트 기술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고 전했다두빛나래소프트는 금융결제원, DGB유페이티페이먼트와의 다자간 MOU 협약을 비롯해 블록체인  가상자산배달중개 플랫폼공연 기획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 기술 협력을 진행 중이다.

 

두빛나래소프트는 4 기준 국내를 포함한 미국인도네시아  국가에서 PCT특허 획득했으며중국말레이시아일본싱가포르는 PCT 특허 출원을 진행중이다. 이를 바탕으로 올해 글로벌 PAY사들과 오프라인 가맹점 확보  대중교통, ATM입출금  온라인 결제 부문 확장에 더욱 속도를 높일 방침이다특히 연내 대구시 택시 1 8천대에 스마트 결제 단말기 도입을 추진하고 있으며2024년까지 전국 택시 25만대 확대 적용을 표하고 있다.

 

두빛나래소프트 관계자는 “두빛나래소프트의 차세대 결제 솔루션 장점은 기존 결제 시스템과 융합이 가능한 범용성과 확장성이다”라며 TIDIC 기술을 활용하면 국가가맹점, Pay  결제수단을 고를 필요 없이 QR코드 하나로 결제가 가능한 만큼글로벌 통합 결제 시스템을 보유한 기업으로 성장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중소·중견기업에 특화된 증권사 IBK투자증권을 선정하고코스닥 상장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이라며 “성공적인 증시 입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글로벌 간편결제 서비스 시장은 급성장 중이다시장조사기관 ‘스태티스타(Statista)’에 따르면지난 2020 글로벌 디지털 간편결제 서비스 시장은  6000조원에 달한다이용자는 전년 대비 23.7% 성장한 35억명으로 이는 전세계 인구 46.7% 수준이다특히 디지털 결제 시장은 2024년까지 9997조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