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활기 찾은 부산 부동산 시장…에코델타시티 신규 단지 관심

부동산 입력 2022-05-12 12:45 설석용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부산 광역시 평균 청약경쟁률 추이 표 이미지. [사진=부동산인포]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부산 분양시장이 활기를 되찾고 있다.

부동산인포가 부동산R114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부산의 평균 청약경쟁률은 작년 평균 42.42대 1에서 올해 1분기 52.68대 1로 상승세를 이어갔다. 같은 기간 서울 및 수도권 경쟁률이 하락세를 보인 것과 대조적이다.


매매시장도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KB부동산시세에 따르면 부산은 지난 1분기 집값이 0.32%오르며 소폭 상승세를 보였다. 부동산 시장 전반이 관망세를 보이며 대구(-0.12%)와 대전(-0.18%) 등 지방광역시가 하락세를 보이고 있는 반면 부산은 상승세를 기록했다.


이런 가운데 부산 부동산 시장의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에코델타시티에 들어서는 신규 단지가 주목된다.


DL이앤씨는 오는 6월 'e편한세상 에코델타 센터포인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e편한세상 에코델타 센터포인트'는 에코델타시티 19블록에 들어서는 민간 참여 공공분양 아파트로, 지하 2층~ 지상 19층 15개동 953세대 규모 전용면적 68~84㎡로 구성된다.


단지는 에코델타시티 내에서도 최중심에 자리하는 우수한 입지에 조성되고, e편한세상의 우수한 상품성이 더해져 많은 관심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실제 단지는 에코델타시티의 주요 인프라를 가깝게 누리는 뛰어난 입지를 자랑한다. 도보거리에는 초, 중, 고 부지가 계획돼 있고, 단지 앞에는 중앙공원과 수변공원이 조성될 예정이어서 쾌적한 주거 환경을 갖출 것으로 보인다.


특히 단지 내 대규모 오픈스페이스와 에코정원, 스카이 라운지를 도입해 쾌적함을 극대화할 계획이어서 눈길을 끈다.


분양 관계자는 "이 밖에도 단지는 e편한세상만의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주거 플랫폼인 C2 하우스를 도입하고, 피트니스, 실내골프연습장 등 다채로운 커뮤니티를 구성할 예정인 만큼, 입주민의 주거편의성은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에코델타시티를 대표할 랜드마크 아파트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고의 단지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e편한세상 에코델타 센터포인트'는 6월 중 주택전시관을 오픈할 예정이다. /joaquin@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