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화투자증권 ‘2021년 Deal of the Year’ 선박리스금융 부문 수상

증권 입력 2022-05-16 09:30 윤혜림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화투자증권은 ‘2021년 Deal of the Year’ 선박리스금융 부문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사진=한화투자증권]

[서울경제TV=윤혜림기자]한화투자증권은 글로벌 선박금융포럼인 Marine Money가 선정한 ‘2021년 Deal of the Year’ 선박리스금융 부문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Marine Money는 해운 및 유관산업 관계사들을 대상으로 학술세미나 및 시장전망 등 각종 해운분야 금융포럼을 주최하는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해운전문포럼기관으로 매년 부문별 ‘Deal of the Year’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한화투자증권이 수상한 부문은 노르웨이 해운사인 크누센(Knutsen)이 국내 현대중공업에 발주한 액화천연가스선 6척에 대한 금융조달 프로젝트로서 총 금융규모는 9억7,000만달러에 달한다.


해당 프로젝트는 오일메이저인 ‘Shell’사와 폴란드가스공사(PGNIG)가 체결한 장기용선계약 기반 미드스트림(가공·운송) 투자자산으로 한국무역보험공사를 포함하여 BNP Pariba, Societe Generale 등 국내외 유수 금융기관이 참여했다.


한화투자증권은 이중 600억원 규모의 후순위 대주기관으로 참여했다.


김국성 한화투자증권 글로벌ESG사업부 사업부장은 “해당 프로젝트가 ‘Deal of the Year’로 선정됨에 따라 국내시장에서 선박금융이 다시 활성화되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grace_rim@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혜림 기자 증권부

grace_ri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