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추경호 “과도한 금융규제 과감히 정리”

금융 입력 2022-05-27 20:54 최재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추경호 부총리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건전성과 소비자 보호외에 불필요하고 과도한 금융규제는 과감하게 정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추 부총리는 오늘(27일) 서울 은행회관에서 5대 금융지주 회장단과 취임후 첫 간담회를 열고 “윤석열 정부는 금융 산업이 발전하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추 부총리는 또 “물가는 빠르게 오르고 경기는 둔화되는 양상속에서 정부의 노력만으로 할 수 없고 금융부문도 중추적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추 부총리는 실물 경제지원과 관련해 “코로나19 위기 이후 늘어난 유동성이 정상화 되는 과정에서 거시건전성이 훼손되지 않도록 은행과 금융회사 스스로 선제적 역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최재영 cjy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최재영 기자 금융부

cjy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