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건설, 입주민 위한 자기 계발 프로그램 지원

부동산 입력 2022-06-23 15:59 이지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손승익(왼쪽) 롯데건설 자산운영사업부문 팀장과 김정우 롯데마트 문화센터 팀장이 지난 22일 '주거 서비스 위탁계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롯데건설]

[서울경제TV=이지영기자] 롯데건설이 입주민들에게 자기 계발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롯데건설은 지난 22일 서울 서초구 롯데건설 본사에서 롯데마트 문화센터와 문화, 여가, 교육, 체험 프로그램 등의 강좌를 제공하는 주거 서비스 위탁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제공되는 강좌 프로그램은 다음 달 1일부터 개강할 예정이며, 롯데건설이 준공 및 운영하고 있는 김포 한강 롯데캐슬 22단지, 문래 롯데캐슬, 독산역 롯데캐슬, 용산 원효루미니(22년 하반기 예정)에 적용된다. 이 단지들은 공공지원민간임대주택으로 해당 입주민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진행된다. 


롯데건설 임대주택 입주민들에게 제공되는 강좌 프로그램은 PT 트레이닝, 기초영어, 타로 아카데미, 동화책과 미술놀이, 종이접기, 뷰티 네일아트, 수납취미과정, 클레이 교실, 부동산 경매 재테크, 페이스 페인팅 등이다. 


이 프로그램은 매월 10개 이상의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가 진행하는 정기강좌(1년 장기 프로그램)와 매달 추가로 진행되는 단기강좌, 특별 인사 초청 특강, 그리고 특별한 날을 기념할 수 있는 행사 등으로 구성돼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입주민의 자기 계발 영역까지의 강좌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만큼 주거 서비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될 것"이라며 "입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는 주거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easy@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지영 기자 부동산부

easy@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