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유플러스, 동진테크윈에 AI 적용 스마트팩토리 구축

산업·IT 입력 2022-06-27 11:28 서지은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LG유플러스의 AI비전검사가 도입될 동진테크윈의 창원사업부의 내부 모습. [사진=LG유플러스]

[서울경제TV=서지은기자] LG유플러스는 전자부품 제조 전문기업 동진테크윈에 AI 기술이 적용된 스마트팩토리를 구축한다고 27일 밝혔다.

 

동진테크윈에 구축되는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AI비전검사'는 딥러닝을 통해 학습한 시각 이미지를 해석해 제품 불량을 판독하는 기술이다.

 

품질검사는 제품의 결함여부를 판단하는 공정으로, 지금까지는 작업자의 육안검사로 진행하다 보니 개인의 숙련도에 따라 검사 수준에 차이가 발생하고 업무 피로도도 높았다.

 

동진테크윈은 AI비전검사 도입을 통해 육안으로 판별 불가한 미세 불량 검출, 초기 불량 검출로 신속한 대처 및 비용 절감, 검사 결과 자동 집계로 정확한 제조현황 파악 등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전근식 동진테크윈 글로벌 생산기술센터장은 제조업의 기반이라 할 수 있는 품질검사의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LG유플러스와 협력하기로 결정했다“AI비전검사를 통해 제품 불량의 개선효과와 자동집계를 통한 정확한 생산 제조 지표를 얻는 성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재용 LG유플러스 스마트팩토리사업담당은 “LG유플러스의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통해 동진테크윈에 실질적인 공정개선 성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앞으로도 중소기업 제조 현장에 최적화된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통해 기업의 생산성과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writer@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지은 기자 경제산업부

writer@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