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B국민카드 "롯데카드∙티맵모빌리티∙롯데면세점과 빅데이터 동맹"

금융 입력 2022-06-29 18:06 김미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KB국민카드는 29일 서울 종로구 내수동 KB국민카드 본사에서 데이터 융합 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이상진 롯데면세점 상무, 이종갑 티맵모빌리티 그룹장, 이호준 KB국민카드 상무, 고영현 롯데카드 상무. [사진=KB국민카드]

[서울경제TV=김미현기자] KB국민카드가 29일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롯데카드∙티맵모빌리티∙롯데면세점과 ‘이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 참여 등 데이터 부문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빅데이터 동맹 확대에 나섰다.


KB국민카드는 롯데카드, 티맵모빌리티 그리고 롯데면세점의 플랫폼 참여로 방대하고 수준 높은 양질의 모빌리티∙유통 관련 빅데이터 확보는 물론 참여 기업간 다양한 데이터 융합과 협력을 통해 데이터 경쟁력 제고와 상호 시너지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업종 데이터 융합 플랫폼은 지난해 5월 KB국민카드와 △롯데백화점 △다나와 △티머니 △토파스여행정보 △AB180 등 6개 기업이 제휴해 만든 고객 동의 기반의 데이터 융합 플랫폼이다.


이 플랫폼은 현재 KB국민카드의 스타트업 발굴∙육성 프로그램 ‘퓨처나인(FUTRE9)’ 2기 참여사이자 데이터 인프라 전문기업인 AB180이 운영하고 있다. 각 참여 기업들이 보유한 △소비 데이터 △쇼핑 데이터 △검색 데이터 △교통 데이터 등 다양한 분야의 빅데이터를 결합해 초개인화 마케팅과 신사업 발굴 등에 활용하고 있다.


일례로 지난해에는 데이터 융합 플랫폼 기반으로 KB국민카드와 ‘다나와’가 제휴 마케팅을 펼쳤다. 특정 관심상품을 구매하려는 KB국민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다나와 키워드 검색 데이터 기반 실시간 혜택 정보를 제공해 고객이 필요한 맞춤형 혜택을 제공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앞으로도 플랫폼 참여 제휴사를 확대하고 데이터 기반 신사업 발굴 노력을 통해 고객에게 수준 높은 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는 민간 부문 대표 데이터 융합 플랫폼으로 성장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kmh2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미현 기자 금융부

kmh2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주간 TOP뉴스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