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H농협생명, 삼천만인 재해보험 출시…김인태 대표 1호 가입

금융 입력 2022-07-11 09:53 김미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미현기자] NH농협생명은 11일 김인태 대표이사가 새롭게 출시한 'New삼천만인NH재해보험(무)에 1호로 가입했다고 밝혔다. 서옥원 마케팅전략부문 부사장도 출시 당일 함께 가입하며 2호 계약자로 이름을 올렸다.


이번 신상품은 최근 운전자 수 및 자동차 사고가 증가하는 시대 상황을 반영하여 만들어졌다. 상품명 '삼천만인'은 지난해 말 우리나라 운전면허소지자 수 약 3,300만명인 데에서 유래됐다는 설명이다.


주계약 중 '자동차부상치료급여금'은 보험기간 중 자동차 사고로 상해가 발생했을 때,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 시행령'에 따라 1급부터 14급까지 등급을 나눠 보장한다. 보험가입금액 5,000만원 기준으로 1급일 경우 5,000만원부터 14급일 경우 50만원까지 보장액도 세분화했다.


이 상품의 특징은 특정법정감염병에 대해서도 보장한다는 점이다. 야외활동 4대 법정감염병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 △쯔쯔가무시증 △렙토스피라증 △신증후군출혈열에 진단되었을 경우 진단 1회당 100만원, 이외 특정법정감염병일 경우에는 진단 1회당 30만원을 보장한다(보험가입금액 5,000만원 기준).


이 상품은 운전자만 가입할 수 있으며, 최대 80세까지 가입할 수 있다. 보험기간은 10년, 20년 혹은 나이에 따라 80세, 90세로도 선택 가능하다. 납입기간도 최소 3년부터 최대 20년까지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최대 35개월까지 선납할 수 있어 보험료 납입 유연성도 높였다. 보험료는 가입금액 5,000만원, 80세 만기, 10년 납 기준 40세 남성 월 39,200원이다.


김인태 대표이사는 “이번 상품은 그간 생명보험 영역에서 보장하지 않았던 자동차사고로 인한 부상을 보장하는 획기적인 상품”이라며, “NH농협생명이 제공할 수 있는 담보 범위를 한층 확대하여 고객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 kmh2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미현 기자 금융부

kmh2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