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델리오, 웹3.0 디지털자산 지갑 자체 개발

증권 입력 2022-08-05 11:13 김혜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델리오는 웹3.0 디지털 자산 지갑을 자체 개발한다고 5일 밝혔다.

 

델리오는 각종 플랫폼 통합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웹3.0 지갑 개발을 기반으로 다음달 초 아이에스이커머스 인수가 완료되면 온라인쇼핑몰 '위즈위드'에 우선 탑재할 계획이다. 또한, 플랫폼, 은행, 증권사, 온라인쇼핑몰, 거래소 등 국내외 파트너사들을 대상으로 블록체인 및 비블록체인 자산 통합 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델리오는 디지털자산에 대한 글로벌 기준이 정립돼가는 시점인 만큼 선두주자로서 블록체인 프로토콜 경제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디지털 자산 지갑은 웹3.0 플랫폼에서 다양한 자산을 보관 및 관리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시스템이기 떄문에 자체 개발에 나섰다"며 "현재 아이에스이커머스 인수작업도 순조롭게 진행중이며, 다음달 초 인수가 완료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hyk@seadaily.com

#Tag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주간 TOP뉴스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