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샘, 2분기 영업익 22억원…전년대비 '92% 뚝'

산업·IT 입력 2022-08-05 17:42 서지은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샘 CI. [사진=한샘]

[서울경제TV=서지은기자] 가구·인테리어 업체 한샘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22억원으로 작년 동기(100억원)보다 92.2%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밝혔다.

 

한샘은 실적 악화 배경으로 주택매매 급감 ·오프라인 가구시장이 위축 등 환경 변화를 꼽았다.


통상 가구
·인테리어 수요는 주택 거래량과 밀접하게 관련돼 있다. 한샘은 올해 2분기 전국 주택매매량이 작년 동기보다 38.5%, 서울 아파트 매매량은 55.6% 감소한 것으로 파악했다.

 

한샘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외부 환경이 점진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라며 고객을 적극적으로 확보해 매출을 늘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writer@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지은 기자 경제산업부

writer@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주간 TOP뉴스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