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통시장 활성화"… 소진공, 전국 7개 공공기관과 협의체 구성

산업·IT 입력 2022-08-11 13:51 김수빈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7개 공공기관 협의체를 구성했다. [사진=소진공]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중소벤처기업부와 공공기관 협의체로 전통시장 활성화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11일 밝혔다. 


협약을 체결하는 협의체는 소진공을 포함해 총 7개 기관으로, △인천항만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산업기술시험원,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한국철도공사가 참여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개별 공공기관이 추진하는 전통시장 동반·상생 사업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추진한다. 이를 위해 각 기관은 전문분야 외에 다양한 관점에서 전통시장 활성화 방안을 함께 모색한다. 


특히 기존 전통시장 대상 사회공헌 활동에 ESG 경영체제를 접목해 이를 더욱 확산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각 기관은 협의체 활동을 통해 전통시장 ESG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고, 상인 단체의 ESG 활동 수요 조사를 통해 시장 특성에 맞춘 상생활동을 발굴할 예정이다. 


박성효 소진공 이사장은 “그간 공공기관과 전통시장 간의 자매결연 활동은 온누리상품권 구매, 전통시장 장보기 등에 집중 했지만 이번 협약을 통해 ‘환경’과 ‘거버넌스’ 분야 활동을 강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시장 상인들이 원하는 다양한 활성화 방안을 실천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imsou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