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손태승 “취약층 실질적 도움이 될 것”… 3년간 23조 금융지원 발표

금융 입력 2022-08-18 08:56 최재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우리금융그룹]

[서울경제TV=최재영기자]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3년간 32조원 규모의 금융지원에 나서기로 했다. 


우리금융그룹은 전날(17일) ‘우리함께 힘내요! 상생금융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손 회장의 특별지시로 그룹차원에서 전사적 역량을 결집하는 프로젝트다. 


손 회장은 “서민과 취약계층을 지원하면서 중산층이 두터워져야 나라 경제자가 살아날 수 있다”며 지원에 강한 의지를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다. 


금융지원은 ‘취약계층 부담 완화’, ‘청년‧소상공인 자금지원, ’서민금융 확대‘ 세 부문을 진행된다. 우리은행과 우리카드, 우리금융캐피탈, 우리금융저축은행 등이 참여한다. 


취약계층 부담완화는 저신용 성실상환자를 대상으로 대출원금을 감면하고 금리우대, 수수료면제 등 지원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를 위해 1조7,00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또 청년‧소상공인 자금지원에는 17조2,000억원 규모가 투입된다. 청년 주거안정 대출 지원과 청년 사업가 재기프로그램, 소상공인 안정지금 지원에 사용된다. 


서민금융 확대는 새희망홀씨대출과 햇살론 등 3조5,000억원 규모로 지원이 확대된다. 이와함께  취약계층과 지역사회에 기부금을 지원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에 5,000억원을 투입키로 했다. 


이밖에도 지난달 말 설립 인가를 받은 우리금융미래재단을 통해 취약계층의 생활 자립과 복지서비스를 지원하기로 했다. 지역사회와 연계해 영세 소상공인의 사업장 환경을 개선하는 등 지원 사업에 나서기로 했다.


손 회장은 “이번 프로젝트를 직접 챙기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동시에 취약계층에 대한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cjy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최재영 기자 금융부

cjy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