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하와이 독립운동가 기억하기"…LG유플, 광복절 캠페인 기부금 후손에 전달

산업·IT 입력 2022-08-18 15:38 김수빈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LG유플러스가 18일 광복절 캠페인으로 조성한 기부금을 하와이 독립운동가 후손들에게 전달했다.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LG유플러스와 국가보훈처가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며 SNS 캠페인으로 조성한 기부금을 독립운동가의 후손들에게 전달하는 기념식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LG유플러스와 국가보훈처는 캠페인을 통해 조성한 기부금 5,000만원을 하와이 독립운동가의 후손들에게 전달했다.


이번 기부금 전달식은 LG유플러스가 제77주년 광복절을 맞아 지난 11일부터 17일까지 일주일 간 진행한 SNS 캠페인 '당연하지 않은 일상, Never Forget'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LG유플러스는 대한민국의 광복을 위해 헌신했으나 잘 알려지지 않은 독립운동가를 재조명하자는 취지로 올해로 3년째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SNS를 통해 진행되는 이 캠페인은 누적 800만건 이상의 시청횟수와 14만건 이상의 자발적 참여를 기록하며 MZ세대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올해 캠페인 역시 LG유플러스의 SNS 팔로워 등 MZ세대가 적극적으로 참여해 목표로 했던 기부금액을 조성할 수 있었다. 

LG유플러스는 SNS 주 이용층인 MZ세대의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독립운동과 관련된 게이미피케이션 콘텐츠를 개발해 일주일 만에 5,000만원의 기부금을 모으는 성과를 기록했다. 


이 게임은 참가자가 '광복'이라는 최종 목적지를 향해 사탕수수밭을 해쳐 나가는 과정 등 하와이 구국운동 단체들의 활동을 이해할 수 있는 콘텐츠들로 구성됐다. 참가자 1인당 815원의 기부금이 쌓이는 방식이다.


올해 처음 캠페인에 동참한 국가보훈처는 하와이에서 활동한 독립운동단체를 재조명 받아야할 독립운동가로 선정했다. 


세 후손은 내년이 한국인의 하와이 이민 120주년인 만큼, 사단법인 따뜻한동행과 한인미주재단 하와이를 통해 독립유공자 후손지원 사업에 사용될 수 있도록 기부금을 쾌척하기로 했다. 


황현식 LG유플러스 대표는 "우리의 당연한 일상을 위해 헌신하신 국외 독립운동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LG유플러스와 고객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따뜻한 캠페인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imsou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금융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아시아창의방송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