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반발 매수세 유입에 뉴욕증시 소폭 반등…나스닥 0.74%↑

증권 입력 2022-09-15 06:22 수정 2022-09-15 09:02 서정덕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DB]

[서울경제TV=서정덕기자]뉴욕증시가 전일 폭락장을 딛고 소폭 반등에 성공했다.

14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0.12포인트(0.10%) 오른 3만1,135.09에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도 13.32포인트(0.34%) 상승한 3,946.01을 기록했고, 나스닥 역시 86.10포인트(0.74%) 상승하며 1만1,719.68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날(현지시간 14일) 시장은 전일 2020년 6월 이후 최대 폭락장에 따른 반발 매수세 유입에 소폭 반등했다.

미국의 8월 생산자물가지수(PPI)가 2개월 연속 둔화됐지만, 시장의 큰 반전을 만들어 내지는 못했다.

8월 PPI는 전년 동기대비 8.7% 상승하며 예상치(8.9%)를 밑돌았고, 전월 대비 0.1% 하락하며 예상치에 부합했다.

다만, 식품과 에너지 등을 제외한 근원 PPI는 전월 대비 0.2% 오르며 시장 예상치(0.1%)를 웃돌았다.

월가 전문가들은 인플레이션이 둔화됐다는 명백한 증거가 부족하며, 이에 따른 불확실성이 여전해 시장 변동성이 유지될 것으로 전망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에 따르면 연방기금(FF) 금리 선물 시장에서 연방준비제도(연준)가 9월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에서 금리를 0.75%p 인상할 확률은 76%, 1%p 인상 확률은 24%로 각각 나타났다.

한편,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의 10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1.34% 오른 배럴당 88.4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smileduck29@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정덕 기자 증권부

smileduck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