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J제일제당 '육공육' 인기…"누적 판매량 100만개 돌파"

산업·IT 입력 2022-09-20 08:55 서지은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CJ제일제당, 육공육 4종 제품 이미지. [사진=CJ제일제당]

[서울경제TV=서지은기자] CJ제일제당은 육공육 더블에이징 후랑크가 지난 5월 말 출시 후 4개월 간 누적판매량이 100만개를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월 평균 매출은 20억 원(소비자가 기준)을 기록하고 있어 이 추세면 CJ 대표 히트 상품 대열에 합류할 것으로 예상된다.


육공육은 후랑크, 킬바사, 롱후랑크, 비엔나 등 4종으로 선보였다. 해외나 외식에서 경험하던 수제햄의 정통성은 살리면서 한국인이 선호하는 맛과 풍미를 담았다. 특히 혼자 사는 독립 가구는 물론 10대 자녀와 성인 자녀가 있는 가구에서 인기가 높다.


이는 최신 식문화 트렌드를 빠르게 포착, 상품화한 결과로 풀이된다. 시그니쳐 제품인 후랑크와 말 발굽 모양의 킬바사는 브런치나 바비큐를 즐기는 문화 확산에 맞춘 제품으로, 가정에서 홈 바비큐나 메인 요리는 물론 캠핑에서 구이나 안주 요리로 활용하기 좋다. 

 

특히 육공육의 독보적 맛 품질은40여년 간 쌓아 온 CJ만의 차별화된 기술력이 뒷받침됐다. 기존 제품 대비 2배(12~48시간) 이상 저온숙성한 후 한 번 더 열풍 건조해, 풍부한 육즙과 톡 터지는 식감을 극대화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소비자 라이프스타일과 눈높이에 맞는 트렌디한 미색햄 제품으로 다가가려는 노력이 시장에서 통했다고 본다”며, “제품 라인업 확대로 야외활동시 필수 제품으로 자리매김하여 시장 성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writer@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지은 기자 경제산업부

writer@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