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스코건설, 폐자원으로 제작한 공공조형물 전시회 개최

부동산 입력 2022-09-23 16:33 이지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작품명 Happy 벌’s Day. [사진=포스코건설]

[서울경제TV=이지영기자] 포스코건설이 지난 22일 인천 송도에 위치한 센트럴파크 공원에서 폐자원으로 제작한 공공조형물 전시회인 '스틸아트 시즌3:공존X3'를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 폐기물 문제로 자원 업사이클링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만 재활용 소재라는 이유로 저평가 받고 있어 정크아트를 통한 업사이클링의 확장성을 높이기 위해 이번 전시회를 개최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실제 건설현장에서 쓰고 남은 고철과 문래동 철공소에서 사용하지 않고 있는 볼트, 너트, 철조각, 일상 생활에서 쓰고 버려진 수저통, 거름망 등을 활용해 만들어진 작품들을 선보였다. 


전시회는 오는 28일까지 인천 송도 센트럴파크에서 전시되며, 24일에는 문래동에서 발생한 폐목재를 이용한 동물 만들기 체험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전시회가 종료되면 전시회에 사용했던 꿀벌 조형물은 송도 달빛공원에, 동네 고양이 조형물은 통영시 용호도 고양이 학교에 설치할 예정이며, 고래 조형물은 고래 서식지 인근 지자체와 협의해 설치할 계획이다.


이번 전시회에 참여한 이한주, 성희선, 김로사 정크아트 작가는 "폐자원도 작품의 소재로써 무한한 가치가 있다는 것을 다시금 확인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easy@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지영 기자 부동산부

easy@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