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정사업본부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현금으로 돌려드려요”

산업·IT 입력 2022-11-16 13:18 정창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만 63세 이상 고령자 10만 명에게 15억원 캐시백”

우정사업본부 로고. [사진=우정사업본부]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연말연시를 맞아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 사용이 익숙하지 않은 만 63세 이상 고객에게 포인트를 현금으로 돌려준다고 16일 밝혔다. 

 

별도의 신청은 필요 없고, ‘캐시백 일괄 전환 이벤트문자메시지 수신 시 거절하지 않으면 본인 계좌로 자동 전환돼 입금된다. 캐시백 금액은 지난달 말 보유 포인트 기준으로 1인 최대 20만 원이다. 10만명에게 총 15억 원을 돌려준다.

 

우체국 체크카드 포인트는 유효기간이 없어 이번에 현금으로 돌려받지 않아도 소멸되지 않는다. 1포인트는 1원으로 언제든지 현금으로 전환할 수 있다.

 

적립된 포인트는 우체국 창구 인터넷 우체국 우체국 쇼핑 GS리테일(GS편의점, GS슈퍼) 코엑스 아쿠아리움 뚜레쥬르 CGV, 티비허브 SSG PAY가맹점 등 포인트 제휴처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제휴된 SSG머니로 전환해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하다.

 

이벤트 대상에 포함되지 않은 고객이라도 캐시백 전환을 원하는 경우, 우체국 스마트뱅킹인터넷뱅킹을 통해 수시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 후 2일 이내에 계좌에 입금 처리된다.

 

손승현 우정사업본부장은 우체국 체크카드 이용고객이 포인트를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포인트 사용처 확대, 포인트 기부캠페인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산업1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아시아창의방송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