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H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 수확철 농가 일손돕기 나서

금융 입력 2022-11-16 17:17 김미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강대진 NH농협은행 부행장(사진 오른쪽에서 여섯 번째)과 직원들이 16일 파주시 맥금동 소재 농가에서 고추 수확 작업을 했다. [사진=NH농협은행]

[서울경제TV=김미현기자] NH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은 16일 농번기를 맞아 파주시 맥금동 일원에서 농촌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강대진 NH농협은행 여신심사부문 부행장과 직원들로 구성된 봉사단은 수확철 인력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찾아 고추 수확작업을 도왔다.


강대진 부행장은 “이번 일손돕기 활동이 영농철 인력이 부족한 농가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며,“수확철 농민들에게 지속해서 관심을 두고 지원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 kmh2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미현 기자 금융부

kmh2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아시아창의방송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