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트라 초청 베트남 닌투안성 두롱산업단지 한국기업들과 미팅

S경제 입력 2022-09-23 11:43 정의준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코트라 초청으로 한국에 입국한 베트남 닌투안성 두롱산업단지 사절단이 한국 기업유치를위해 국내 여러 단체와 미팅을 가졌다고 전했다.


베트남 두롱 사업단지를 책임지고 있는 호안 베 둥 회장은 바쁜 일정을 소화면서 지난 22일 서울산업진흥원, 중소기업진흥원 등 단체와 23일 한국 국회를 방문해 한국 경제 사절단 초청 및 한국과 베트남의 연계프로그램을 조율 했다.


이번 방문에 서울산업진흥원은 닌투안시와 협력관계로 발전하는 계기를 마련했으며, 중소기업진흥원과는 기업을 초청하여 닌투안성 사업성을 논의했다.


특히 중소기업진흥원 원주지역 강학현 성원산업 대표, 김우 정우산업 대표, 노승현 윔코리아 대표, 노정환 주식회사 성도 대표, 우택규 엘아이티 코리아 대표가 닌투안성 두롱 산업단지에 큰 관심을 보이고 기업이전 및 협력 사항을 협의했다.


베트남 닌투안성 두롱산업단지는 기초기반시설이 잘 정리가 되어 있어, 한국기업이 아주 빠르게 업무를 할 수 있도록 준비를 마친 상태로 언제든 받아드릴 준비가 되어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한국의 ㈜마이브, ㈜이노모티브와 베트남 베터리 생산 환경과 전기 자동차, 전기 선박 등을 논의 하고 베트남 진출에 대한 협력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으며, 차후 베트남 닌투안성을 방문해 추가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한편 베트남 경제사절단 총 11명은 한국의 코트라와 주한 베트남 대사관의 지원을 통해 한국에서 업무를 추진하고 있다. /정의준 기자 firstay@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정의준 기자 디지털본부

firstay97@naver.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