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하반기 경제 성장률 플러스 전환 총력"

경제 입력 2020-07-02 09:09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사진=서울경제]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하반기 경제성장률을 플러스로 전환시키기 위해 총력전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9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최근 들어 경제 회복의 불씨도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난 상반기에 역성장 속에 위기 버티기, 고용 지키기, 기업 살리기 대책 마련에 집중했다면 하반기에는 경제주체들의 피땀 어린 노력과 정부 지원 성과를 현장에서 접목시켜 최소한 역성장은 막아내는 것이 우리에게 주어진 절체절명의 과제"라고 강조했다.

이어 "내수 척도인 소매판매 증가율이 4월 5.3%, 5월 4.6%로 2개월 연속 크게 증가했고 수출도 4~5월 -20%대에서 6월 -10.9%로 감소세가 줄었다면서 대(對) 중국 수출이 올해 내내 마이너스에서 6월에 9.5%로 처음 증가세로 전환된 부분도 주목할 만하다"고 설명했다.
   
또 "대외적으로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국제통화기금(IMF)이 선진국 중 우리나라의 성장률을 가장 높게 전망한 데 이어 지난달 29일에는 국제 신용평가사 피치(Fitch)가 각국 성장률을 재전망하면서 한국의 성장률을 -1.2%에서 -0.9%로 상향조정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하반기에는 앞서 발표한 대책들이 현장에서 실제 지원되고 성과가 나도록 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면서 "이런 측면에서 현재 국회 심의 중인 3차 추경안이 하루라도 빨리 확정·집행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joaquin@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