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이오닉5' 유럽서 완판…'CV' 이달 공개

산업·IT 입력 2021-03-02 21:00 정새미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현대자동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가 유럽에서 하루 만에 사전 계약 물량이 완판됐습니다.

 

현대차 유럽법인에 따르면 3,000대 한정으로 아이오닉 5 사전계약을 진행했지만, 이에 3배가 넘는 1만여명이 몰렸습니다. 아이오닉 5는 국내에서도 첫날 2만3,760대가 계약되며 역대 최다 기록을 거뒀습니다.

 

아이오닉5에 이어 기아는 이달 중 최초의 전용전기차 CV를 공개하고 오는 7월부터 국내외에 본격 출시합니다.

 

CV는 주행거리 측면에서 아이오닉5에 앞설 것으로 보입니다. 1회 충전으로 500㎞ 이상 주행이 가능하며 4분 충전 시 100km를 주행할 수 있을 전망입니다. / jam@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