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B證 “LG디스플레이, 8년 만에 OLED 흑자 사이클 돌입”

증권 입력 2021-06-18 08:56 김수빈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수빈기자]KB증권은 18일 LG디스플레이에 대해 “8년 만에 OLED가 흑자전환이 예상된다”며 투자의견은 매수로 유지, 목표주가는 3만7,000원으로 상향했다.


김동원 KB증권 연구원은 “2013년 사업을 시작한 OLED 패널이 두 자릿수 판가 인상과 물량증가 효과로 인해 2021년 하반기부터 8년만에 의미있는 흑자전환 할 것”이라며 “2017년 가동을 시작한 중소형 OLED 패널 사업도 올 하반기부터 애플 아이폰 13 패널의 주문이 급증하면서 4년 만에 흑자전환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2분기 영업이익은 전분기 대비 35.5% 증가한 7,088억원으로 시장 컨센서스를 51.5% 상회한 어닝 서프라이즈가 기대된다"며 "2021년 전체 영업이익은 3조원에 근접한 2조6,100억원으로,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달성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3분기 영업이익은 대형 OLED와 중소형 OLED 부문이 동시에 흑자전환하면서 8,045억원이 될 것으로 추정한다”며 “컨센서스 영업이익인 6,110억원을 31.7% 상회하면서 증익 추세가 계속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또한 “글로벌 TV 세트업체로 대형 OLED 신규 고객 확대가 추정돼 향후 OLED 사업의 탄력적인 이익증가가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 연구원은 “하반기 OLED 적자지속에 대한 우려와 2분기 LCD 고점 전망 등에 따라 공매도 규모가 증가해 주가가 약세를 보이고 있다”며 “하반기에 전망된 OLED 흑자전환과 더불어 상업용 PC 및 대형 TV 패널 수요증가로 인해 LCD 패널 가격이 상승 추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돼 우려는 기우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kimsou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수빈 기자 경제산업부

kimsou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