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신證 “현대해상, 올해 가장 기대되는 손보주…목표가↑”

증권 입력 2022-03-08 08:40 배요한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배요한기자] 대신증권은 8일 현대해상에 대해 올해 가장 기대되는 손해보험주라며 목표주가를 기존 32,000원에서 38,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현대해상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4,380억원으로 전년 대비 43.2% 증가했으며, 보통주 주당배당금은 1,480원을 기록했다. 배당성향은 26.8%, 배당수익률 6.4%에 해당한다.

  

박혜진 연구원은 이익 증가율을 상회하는 주당배당금(DPS) 증가율을 보여줬는데 신뢰성 높은 배당정책을 환영한다실손보험 인상률이 예상했던 수준보다 높았고, 특히 올해 갱신 비중이 가장 많은 2세대 실손보험 인상률이 양호하게 책정돼 이로 인해 보험 영업손실이 500억원 축소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백내장 수술을 비롯한 비급여 항목 지급기준이 강화된다면 추가적 이익 증가가 가능할 것이라며 사측도 올해 실손보험 손해율이 지난해 대비 1%p 하락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박 연구원은 현대해상이 경쟁사 대비 실손보험 비중이 높다전체 위험보험료 중 33% 수준으로 추정되며, 커버리지 평균은 30% 내외로, 이번 보험료 인상 및 제도 개선 효과를 가장 크게 받을 수밖에 없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위험보험료는 총 32,600억원이 유입됐는데 위험손해율 1%포인트 하락시 330억원의 보험영업이익이 증가한다요율 인상 효과는 1%p, 제도 개선 효과가 -1%p 반영될 것으로 예상하며, 이는 전체 보험영업이익을 660억원 개선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현대해상의 2022년 순이익은 4,730억원으로 전년 대비 7.3% 증가할 전망이라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PBR(주가순자산비율)0.42x에 불과해 여전히 저평가 상태에 있다고 판단했다.

 

/byh@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