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디포럼제약, 경영권 분쟁 종료…“경영정상화 속도”

증권 입력 2020-09-09 11:35 수정 2020-09-09 14:22 김혜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브레인헬스케어 신약개발 전문기업 메디포럼제약(047920,대표이사 박재형)은 지난해 말부터 지속된 모회사 메디포럼과의 경영권 분쟁이 종결됐다고 9일 밝혔다.
 

메디포럼제약은 이날 합의문을 통해 메디포럼과의 분쟁과정에서 발생한 민형사상의 모든 법적 절차를 취하하고, 상대방 회사의 경영에 간섭하는 일체의 행위를 하지 않기로 합의했다.?또 향후 업무적으로 협력하는 관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최근 에이치엘비 그룹으로 최대주주가 변경된 메디포럼제약의 경영정상화가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
 

메디포럼제약은 공격적인 신제품 출시 전략과 지속적인 원가율 개선 노력으로 지난해 매출성장률이 상장 제약사 중 1위(76.1%)로 나타나는 등 턴어라운드에 성공했다. 그러나 경영권 분쟁으로 인해 신약 개발과 글로벌 파이프라인 확보에 차질을 빚어왔다.
 

박재형 메디포럼제약 대표는 이번 경영권 분쟁 종료와 관련해 “메디포럼제약이 에이치엘비 그룹의 강력한 글로벌 신약프로그램의 생산기지로서 기능하게 되면 회사 규모의 확대와 급격한 성장이 기대된다”며, “증자 등을 통해 500억 이상의 유동성이 확보된 것은 물론 이번에 경영권 분쟁까지 마무리 됨에 따라 신약개발을 통한 기업가치 증대에 매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메디포럼과의 경영권 분쟁 종료로 에이치엘비그룹의 증자금액 납부일은 기존 9월 14일에서 9월 10일로 당겨진다./jjss1234567@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