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월세 세액공제 확대 논의…전세난 묘수되나

부동산 입력 2020-10-23 21:38 정창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김현미 국토부 장관이 전세난 해법으로 월세 세액공제를 확대하는 방안을 기재부와 논의한다고 밝혔습니다.


오늘(23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현미 장관은 “세액공제 등을 통해 세입자의 부담을 덜어주는 방안에 대해 공감한다”며 “이 문제에 대해서는 재정당국과 협의가 필요한 사안인 만큼 협의하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박상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세액공제가 가능한 주택의 기준시가는 높이고 세액공제 한도도 확대해줄 필요가 있다”면서 “전세난 해결을 위해 월세 임차인에 대한 혜택을 늘려 월세에서 전세로 옮겨가는 수요를 차단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