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우건설, 부동산 정보시스템으로 적정 분양가 산출한다

부동산 입력 2021-01-21 16:19 지혜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대우건설 관계자들이 부동산 통합정보시스템을 업무에 활용하고 있다. [사진=대우건설]

[서울경제TV=지혜진기자] 대우건설이 부동산114와 부동산 시장을 종합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부동산 통합정보시스템(DW-RIS, Daewoo-Real estate Information Systeom)’을 개발해 올해부터 현업에 적용한다고 21일 밝혔다. 

 

대우건설과 부동산114가 공동 개발한 부동산 통합정보시스템(DW-RIS)은 다양한 부동산 관련 빅데이터를 하나의 솔루션으로 구현했다. 입주시기, 시세, 분양 등 기본 주거 관련 정보와 청약정보, 인구 정보, 경제 현황, 부동산 정책 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GIS(Geographic Information System)기능을 통해 지도상에서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지역 등급, 분양가 산정 기능 등을 도입해 시장 분석을 고도화한 게 가장 큰 특징이다. 지역 등급 평가는 평가 모형을 구축해 읍·면·동 단위로 유망지역을 선별한다. 분양가 산정 기능을 통해서는 특정 사업지의 적정 분양가를 간단한 클릭을 통해 산출할 수 있다. 빠른 시간 안에 수십 개에 달하는 사업지의 적정 분양가를 확인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장점으로, 주택사업의 주요 파트너사인 디벨로퍼사, 금융사의 협업에 유용한 판단 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우건설은 이번에 개발한 시스템을 통해 수주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목표다. 향후에는 수익성 부동산시장 시스템, 수주정보 시스템 등의 개발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heyjin@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지혜진 기자 부동산부

heyj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