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베트남우리은행, SGI서울보증과 현지인 대출 신상품 개발 MOU

금융 입력 2022-08-02 16:47 김미현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베트남우리은행은 2일 베트남 본점에서 SGI서울보증과 현지인 대상 대출 신상품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은 이종인 베트남우리은행 법인장(왼쪽)과 황의탁 SGI서울보증 영업총괄전무. [사진=우리은행]

[서울경제TV=김미현기자] 우리은행은 베트남 현지 법인 베트남우리은행이 SGI서울보증과 현지인 대상 대출 신상품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베트남우리은행은 대출 신청부터 승인, 안내까지 전체 프로세스를 모바일로 진행하는 대출 신상품을 개발해 현지인 대상 대출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SGI서울보증도 글로벌 보증사업 규모를 확대할 수 있어 양 기관 모두에게 긍정적인 시너지가 예상된다.


공동으로 개발하는 신상품은 우량 기업에 근무하는 재직기간 6개월 이상의 근로자를 대상으로 하며 SGI서울보증 청약 승인이 가능한 고객에게 최대 5억동(원화 약 2,500만원)까지 지원한다. 고객이‘우리WON뱅킹 베트남’ 앱에서 대출을 신청하면 무서류, 무방문으로 심사하고 실행까지 가능해 간편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현지 고객들에게 더욱 편리한 대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며, “앞으로도 ‘우리WON뱅킹 베트남’을 지속해서 리뉴얼해 고객중심 디지털 플랫폼 전환에 박차를 가하고 현지 영업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 kmh23@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미현 기자 금융부

kmh2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