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바이오사이언스, 코로나19 백신 첫 출하…“넥스트 팬데믹 대비”

산업·IT 입력 2022-09-02 15:56 수정 2022-09-02 18:03 서지은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안재용(왼쪽 첫 번째)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과 한덕수(〃 일곱 번째) 국무총리 등 관계자들이 2일 경북 안동에 있는 SK바이오사이언스 백신 생산시설 ‘L하우스’에서 대한민국 1호 백신 ‘스카이코비원멀티주’ 출하 기념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서울경제TV=서지은기자] SK바이오사이언스는 자사의 코로나19 백신인 ‘스카이코비원’의 초도 물량 출하가 완료됨에 따라 2일 경북 안동 L하우스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는 한덕수 국무총리, 이철우 경북도지사, 정춘숙 국회 보건복지위원장, 강기윤 의원, 김형동 의원, 이종성 의원, 권기창 안동시장을 비롯한 정부 및 국회 인사들과 SK 디스커버리 최창원 부회장, SK바이오사이언스 안재용 사장 등 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덕수 총리는 축사를 통해 “대한민국 1호 코로나19 백신 스카이코비원 출하는 SK바이오사이언스와 우리 정부는 물론 국내외 연구기관들이 긴밀한 협력을 통해 일궈낸 매우 값진 성과”라며 “이후에도 스카이코비원이 차질 없이 WHO PQ 승인을 얻어 전 세계 코로나 종식에 이바지하고 더 나아가 SK바이오사이언스의 후속 백신 개발도 신속히 이뤄지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격려했다.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은 “스카이코비원의 성공은 국내외 수많은 파트너들의 도움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이 소중한 경험을 바탕으로 글로벌 협력 체계를 한층 강화하고, 기술 플랫폼을 더욱 확장하며 인프라를 확대 및 고도화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넥스트 팬데믹에 대비하고 대한민국, 나아가 글로벌 공중보건 수호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안동 L하우스에서 출하를 마친 초도 물량은 약 61만 회 접종분으로, 1일부터 질병관리청 예방접종사전예약시스템을 통해 접종 예약이 시작됐다. 당일 접종이 가능한 기관은 코로나19 예방접종 홈페이지의 '예방접종 현황→스카이코비원 백신 접종기관'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질병관리청의 접종 계획에 따라 1,000만 도즈를 순차적으로 국내에 공급할 계획이다.


스카이코비원은 SK바이오사이언스가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자체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다. 빌앤멜린다게이츠재단(Bill & Melinda Gates Foundation)과 전염병예방백신연합(CEPI)으로부터 개발비를 지원받았고, 미국 워싱턴대학 약학대 항원디자인연구소(Institute for Protein Design, IPD)와 공동 개발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스카이코비원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해외 주요 기관들의 관련 승인 획득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근 유럽의약품청(EMA)과 영국 의약품 규제 당국(MHRA)에 조건부 허가 신청(영국∙유럽 제품명 스카이코비온)을 완료했으며, WHO 긴급사용목록(Emergency Use Listing, EUL) 등재 신청도 준비 중이다. /writer@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지은 기자 경제산업부

writer@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하와이(미주한국일보)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