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이루트, 우진기전 지분 확대…최대주주 지위

증권 입력 2021-10-01 09:44 김혜영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에이루트가 우진기전의 지분을 확대했다.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반도체 호황과 신재생 에너지 육성 정책 등의 수혜가 기대된다는 평가다.

 

에이루트는 1일 ‘비케이탑스’가 보유 중인 ‘우진홀딩스’의 주식 35만 3325주(32.61%)를 추가로 취득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에이루트는 우진홀딩스의 지분 총 62.68%를 확보해 최대주주 자리에 올랐다. 우진홀딩스는 우진기전 지분 100%를 보유하고 있어 에이루트의 우진기전 지분도 확대됐다.

 

에이루트 관계자는 “우진기전의 시장경쟁력과 성장가능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지분확대를 결정했다”며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전방산업들의 투자가 확대되고 있으며.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육성 정책에 따른 대규모 인프라 구축 사업이 본격화되고 있어 우진기전은 한단계 도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진기전을 통한 전력솔루션 사업을 시작으로 에이루트는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한 신규 사업 추진을 가속화할 계획”이라며 “현재 진행 중인 바이오,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포함해 다양한 신규 사업들을 검토 중이며, 이를 통해 회사의 미래가치를 극대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1984년 설립된 우진기전은 통합 전력 픓랫폼 기업이다. 우진기전은 ∆전력품질 ∆전력시스템 ∆전력기기 ∆신재생에너지 4개 분야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우진기전의 올해 3분기 누적 수주액은 20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hyk@sea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