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달 은행권 주담대 역대 최고 증가

금융 입력 2021-01-15 20:50 양한나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정부의 부동산 규제 속에서도 지난달 은행권 주택담보대출이 12월 기준 역대 최고 증가폭을 기록했습니다.

 

금융당국 등에 따르면 지난해 100조원 넘게 늘어난 은행 가계대출 가운데 주담대 증가폭은 683,000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2015(703000억원)에 이어 두번째로 큰 증가 규모입니다.

 

연말인 12월에는 63000억원이 늘었는데 이는 12월 기준 2004년 통계 작성 이후 역대 최대치입니다.

 

특히 빚투’, ‘영끌대출 열풍에 전세난이 덮치며 채무상환능력이 상대적으로 떨어지는 청년층의 주택관련 대출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청년층의 주택관련대출은 작년 3분기말 2602,00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10.6% 증가했습니다. /one_shee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