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건설, 3분기 영업이익 2,204억원…전년동기 대비 57.6%↑

부동산 입력 2021-10-22 14:24 정창신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건설 계동 사옥 전경.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현대건설은 20213분기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3분기 매출은 43,520억원, 영업이익은 2,204억원, 당기순이익은 1,484억원을 기록했다고 22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7.7%, 영업이익은 57.6%, 당기순이익은 77.1% 각각 증가한 수치다. 특히, 영업이익률이 5%대로 개선됐다.

 

현대건설은 국내외 대형 현장 공정 본격화와 신규 해외 공사 착공 등으로 성장세를 이어갔다고 설명했다.

 

사우디 마잔 가스처리 공사, 카타르 루사일 프라자 타워 공사 등 해외 대형현장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고, 현대케미칼 HPC Project Package-1 현장 등 플랜트 공사와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 현장 등 지속적인 국내 주택매출에 힘입어 전년 동기 대비 매출 및 영업이익이 상승했다.

 

수주잔고도 전년 말 대비 18.3% 증가한 772,312억원을 유지하고 있어 약 4년치 일감을 확보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변화와 불확실성이 가속화되는 상황에서도 본원적 EPC 경쟁력을 보다 강화하고, 건설 자동화, 스마트시티, 신재생, 친환경 등 신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여 투자개발과 운영까지 건설 전 영역을 아우르는 토탈 솔루션 크리에이터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csjung@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경제산업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주간 TOP뉴스

×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