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나전성기재단, 서울대 치과병원에 4년간 20억 기부

금융 입력 2021-05-20 16:19 양한나 기자 0개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
라이나생명보험 사회공헌재단 라이나전성기재단은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4년에 걸쳐 기부금 총 20억원을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라이나전성기재단은 이날 장애인 구강 진료 컨트롤타워인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에 5억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앞서 재단은 2018년 서울대학교 치과병원에 ‘중앙장애인구강센터 건립 등 장애인 치과 진료비 지원’을 위해 4년에 걸쳐 총 20억원을 기부하기로 약정했다적지 않은 장애인들이 육체적 제약으로 구강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고중증 장애인의 경우 일반치과에서 진료를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 전담 병원 건립이 절실했기 때문이다.

 

재단은 이날 네 번째 기부금을 전달하면서 약속을 모두 이행하게 됐다.

 

기부금은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건립과 센터 내 의료 장비전신마취 시설회복실 도입 등에 사용됐다진료비 지원으로 지난 4년간 3272(2020년 기준)의 장애인이 혜택을 받기도 했다라이나생명 임직원들도 건강 챌린지 등 이벤트를 통해 2300여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라이나전성기재단 최종구 이사장은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장애인구강진료센터 후원으로 장애인 구강진료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이를 계기로 건강불평등을 해소하고 더 많은 환자들이 의료혜택을 누리길 바란다”고 전했다. /one_sheep@sedaily.com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0/250

ON AIR 편성표

0/250

주요뉴스

증권 산업·IT 부동산 금융